오늘은 무슨일을 해볼까?

오늘은 오랜만에 영화(애니)를 봤습니다.


페이스북에서도 핫하고 인기가 엄청 많더군요

저는 기대를 반정도 하고 보았는데
퀄리티도 좋았으나 스토리는 뭔가 좀 아쉽다라는 느낌을 받았어요

처음에 여자아이가 가슴을 만지는 장면을 보고 어? 감독이 미쳣나? 하고 놀랐는데 남녀가 바뀐 사춘기때의 소년소녀라면 그럴수 있다고 이해했어요 ㅎ

배경은 2013년의 시골소녀와
2016년의 도시소년 이에요

 

퀄리티는 진짜 보면 볼수록 대박인거같아요.
저도 영상제작에 관심이 있어서 영화도 보면서 와 저건 어떤효과로 하는걸까 의아하기도 했습니다

타키 와 미츠하



일본영화를 보면 시간을 주제로 다룬 영상이 많은거 같아요
저는 이영화를 보면서 최근에 본 가려진 시간 이란 영화가 떠올랐어요 ㅎ (전혀 안비슷하겠지만..)

아 영화후기란게 쓰기가 참 어렵네요
이쯤하고

너의 이름은 Your Name.
이미지들 모음
너의이름은 이미지

그리고

ㅋㅋ
신고

Comment +0

판도라.

12월 되고나서 첫 영화 감상

주연배우들의 연기는 볼만한데 재난영화?라 그런지 사람들이 많이 출현해서 몇몇 연기력이 너무 이상해서 보는데 좀 불편했음..

어떻게 보면 스토리가 뻔하지만 나름 눈물나는 영화였다.

아는 지인의 감상평 : 우리나라 재난영화는 왜 부산에서 자주 일어날까
신고

Comment +0

처음엔 디오가 나와서 안볼까 고민했었는데
연기력도 괜찮고 감동있는 영화였습니다.

스토리는 제 기준으로 애매했던거 같은데 조정석에 감정이입했더니 눈물이 나오네요

영화 보신분들 있으면 댓 리뷰 남겨주세요

인스타그램
신고

Comment +0

티스토리 툴바